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5.04.13 01:05


    <사진>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11일 오후 2시 광진 나루아트센터에서 올해 첫 문화사랑의 날을 열고500여명의 학생들과 함께 뮤지컬 <레미제라블>을 관람했다. 재단은 올 한해 문화사랑의 날을 통해 전국 4,500명의 학생들에게 문화예술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공연관람을 마친 학생들이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출연 배우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4.11 나루아트센터에서 소외계층 아동청소년 500명 대상 청소년뮤지컬 <레미제라블> 관람 지원


    - 재단, 매월 지역청소년 위한 문화사랑의 날 개최...15년 한해 총 4,500여명 학생 지원 예정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사장 유영학)이 청소년 문화예술 공연 관람지원 프로그램 문화사랑의 날을 통해 올 한해 총 4,500여명의 학생들에게 클래식,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한다. 


     재단은 그 첫 회로 11일 토요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나루아트센터에서 문화사랑의 날을 열고 서울·경기 지역 소외계층 청소년 500여명과 함께 청소년 창작뮤지컬 <레미제라블>을 관람했다.


     청소년 창작뮤지컬 레미제라블프랑스 대문호 빅토르 위고의 동명소설로 널리 알려진 <레미제라블>의 기본 스토리를 바탕으로 음악, 안무, 스토리 라인을 재구성하여 국내 관객의 정서에 맞도록 국내 극단이 새로 제작한 뮤지컬이다.

        특히 2~30대 성인에게 적합할 법한 에피소드들을 청소년용으로 각색하여 누구나 편하게 볼 수 있는 가족형 뮤지컬로 재탄생시킨 점이 특징이다.

       이날 문화사랑의 날현장에는 재단의 초대를 받은 홀트아동복지회 소속 입양가정 학생들과 기초생활수급가정 청소년들, 그리고 인천시의 다문화가정 학생 등 총 500여명의 학생들이 가족들과 함께 참석했다.

       혼란의 시대 속 지독한 어려움을 딛고 일어서는 주인공 장발장의 이야기와 청년들의 진취적인 기상을 보여주는 공연의 각 장이 끝날 때마다 객석에서는 열렬한 박수가 쏟아졌다.

       함께 공연을 관람한 고등학생 박노봉(17, 가명) 양은 공연을 보는 내내 감동해서 계속 눈물이 났다.”요즘 봄 날씨가 좋아서 기분전환을 하고 싶었는데 친구들과 외출도 하고 멋진 공연도 봐서 너무 행복하다고 참여소감을 말했다.

       재단은 이날 공연을 포함, 올 한해 각 권역을 순회하며 총 4,500여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공연관람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유영학 재단 이사장은문화사랑의 날 운영 등 우리나라 미래의 주역인 학생들의 인성과 꿈, 문화소양이 자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현대차그룹 정몽구 회장이 사재를 출연하여 설립한 재단으로, 문화예술, 인재양성, 의료지원, 사회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한편, 재단은 매년 문화예술 진흥과 문화융성을 위한 민간 차원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올해에는 재단 설립 초기부터 지속해 온 문화예술 장학·교육 및 문화사랑의 날사업 외에도, 평창과 남원에서 각각 클래식과 국악을 주제로 진행되는 마을 축제 예술세상 마을 프로젝트를 개최할 예정이며, 작년부터 시행한 온드림 독서클럽온드림 빅북등 독서활동 지원사업도 한층 강화할 예정이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20개(1/1페이지)
    다문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글쓰기새로고침
    처음페이지이전 10 페이지1다음 10 페이지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