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5.10.12 01:08

    [비교뉴스=박노봉기자]삼성전자가 전국기능경기대회를 9년 연속 후원하면서 기능인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삼성전자는 기능인 육성과 저변 확대를 위해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울산광역시에서 열린 제50회 전국기능경기대회를 후원했다.

     

    이번 전국기능경기대회는 메카트로닉스, 모바일 로보틱스, 의상 디자인 등 49개 직종에 전국 17개 시·도의 특성화.마이스터高 학생과 일반 전문기술인 등 1,928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삼성전자는 대회기간 중 울산 문수경기장에 '삼성기능올림픽 홍보관'을 운영해 기능 경기대회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폐막일인 12일에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실력을 갈고 닦은 우수 기능인 5명이 '삼성 후원상'을 수상했다.

     

    삼성 후원상은 △메카트로닉스 직종 김병철(19, 광주자동화설비고) △CNC/밀링 직종 윤정준(18, 현대공고) △기계설계/CAD 직종 이재룡(19, 세종하이텍고) △건축설계/CAD 직종 양청원(19, 서귀포 산업과학고) △의상디자인 직종 투황나(38, 영남패션직업전문학교) 씨가 수상했다.

     

    특히, 의상디자인 직종에서 수상한 투황나씨는 두 자녀를 둔 베트남 다문화 가정 여성으로, 열정과 도전정신이 돋보이고 다문화 가정 자녀들에게 의상 디자인을 가르치고 싶다는 포부를 높이 평가 받았다.

     

    메카트로닉스, 기계설계CAD, 공업전자기기, 금형 등 전국기능경기대회 주요 직종의 상위 입상자들은 삼성전자 입사지원 기회도 얻게 된다.

     

    앞서 지난 8일 한국산업인력공단 주관으로 울산 MBC컨벤션에서 열린 '기능경기대회 50주년 기념식’에서 삼성전자는 국제기능경기대회 국가대표 양성 및 기능인재 채용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노동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55개(7/18페이지)
    다문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