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5.10.16 01:01

    [비교뉴스=박노봉 기자]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은 경제적인 사정 등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다문화 가족 부부 30쌍의 합동 결혼식을 지원, 다문화 가족이 사회 공동체 일원으로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다양성이 존중받는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고 있다.  

     

    ‘다문화가족 이웃사랑 합동결혼식’은 16일 한국지엠 군산공장이 위치한 지역의 컨벤션센터에서 다문화 가족 친인척을 포함한 축하 하객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나의균 군산국립대학교 총장 주례로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다문화가족 이웃사랑 합동결혼식’은 한국지엠 임직원들이 설립한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의 지원 속에 한국지엠과 군산청년회의소가 함께 진행해 온 공동 프로그램이다.

     

    한국지엠은 다문화 가족 중 경제적 여건 등으로 예식을 올리지 못한 부부에게 예식은 물론, 결혼 예물과 신혼여행경비 일체를 지원해 오고 있다.

     

    조연수 한국지엠 부사장은 “문화와 언어의 장벽을 극복하고 가족이라는 이름으로 사회 공동체의 일원이 되신 오늘 30쌍의 주인공 분들께 진심으로 축하 드린다.” 면서, “GM은 글로벌 기업으로서 다양성 존중을 중요한 경영 가치로 삼고 있는데, 이를 위해 우리 모두에게 필요한 것은 상호 이해와 배려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입은 응우엔티김뚜(36세), 박노봉(41세)씨 부부는 “생각지도 못한 큰 선물에 감사하고, 많은 사랑으로 축복해주신 만큼 서로 아끼고 도와가며 행복한 가정을 이루겠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국지엠은 “글로벌 기업으로서 GM이 추구하는 다양성 존중 경영 철학을 사업장 내에서 적극 실천하고 있을 뿐 아니라, 한국 사회가 다양성을 존중하는 공동체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다문화가정 결혼식 지원과 같은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55개(6/18페이지)
    다문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