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7.11.22 01:07

    비교뉴스=박노봉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중국을 공식 방문한 가운데 22일 우리의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격인「푸잉(Fu Ying, 傅瑩)」전국인민대표대회 외사위원회 주임과 오찬을 함께 하고, 한중관계 전반에 대해 의견을 교환 했다고 외교부는 밝혔다.사진=외교부 제공.

    이날 강경화 장관과 오찬 회동에 나선 푸잉 주임은 6자회담 중국측 차석대표 및 아시아 담당 외교부 부부장을 역임하는 등 한반도 문제에 오래 관여해 온 인사로 평가되고 있다.

    강 장관과 푸 주임은 한중 의회간 교류가 양국관계의 안정적인 발전을 뒷받침하는 역할을 해왔음을 평가하고, 앞으로 이러한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데 공감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어 강경화 장관은 이날 저녁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양자회담을 갖고 다음달 문재인 대통령의 방중 및 정상회담 등을 농의할 전망이며 북핵 문제에 평화적 해결을 위한 한-중 간 공조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보여진다.

    (kbs@naewaynews.com)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850개(1/293페이지)
    국회·정당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