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0.02.09 02:02

    국방부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국군관현악단 창단기념 연주회가 김태영 국방부 장관,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비롯한 정관계 인사, 외교사절, 문화예술계 인사, 국군장병과 일반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10일 저녁 8시 서울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다.

     


    이날 국군관현악단은 엘가의‘위풍당당 행진곡’, 마스카니의 오페라‘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중 간주곡, 바그너의‘탄호이저’중 그랜드행진곡, 베토벤의 교향곡 5번‘운명’1악장과 9번‘합창’4악장, 구노의 발레곡 등을 연주한다.

     


    2부로 나눠진 이번 연주회에서 1부의 지휘는 군악대대장 조한경 중령(학군20기)이 맡고, 2부의 지휘는 전문지휘자 배종훈 씨가 맡는다. 배종훈 지휘자는 미국 UCLA 대학원 지휘과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미국·독일.오스트리아 등 해외에서 주로 활동해온 중견 음악가로서, 이번에 국군관현악단의 음악감독을 맡아 연주회 준비를 주도했다.

     


    이날 공연 중간에는 유라시안오케스트라 지휘자 금난새, 서울시립교향악단 성시연 부지휘자, KBS교향악단 김복수 악장,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남윤 교수 등이 영상메시지를 통해 국군관현악단의 창단을 축하한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는 국군관현악단의 창단과 운영을 위해 필요한 제반경비 약 4억원을 지원했다. 또한 국방부는 전투병 운용에 지장이 없도록 군악대 정원 내에서 주특기를 조정해 관현악단을 구성했다. 이러한 양 부서의 노력이 결실을 맺어 지난 1월 13일 국군관현악단이 창단됐다.

     

    국방부와 문화체육관광부는 국군관현악단의 활동을 통해 장병의 정서순화와 시민들의 문화수준 향상에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747개(232/238페이지)
    내고향소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