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7.05.02 01:05

    청소년 자원봉사자와 벽화그리기 행복:담담진행


    [비교뉴스=손성창 기자] 고양시(시장 최성) 청소년재단 주교동청소년카페는 지난 30일 청소년의 꿈을 벽화에 담아내는 행복:담담벽화그리기 사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벽화 작업에는 고양예술고등학교 벽화그리기 봉사단 담쟁이(담을 수놓는 그림쟁이)’의 학생 및 학부모 60명을 비롯해 주교동카페 청소년 자원봉사자와 가족 등 총 80여 명이 참여해 뜻깊은 행사로 진행 됐다.


    지난 30() 이른 아침부터 저녁 늦은 시간까지 주도적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한 담쟁이학생들은 밝은 표정으로 봉사활동을 즐겼으며 오가는 마을 주민들도 그림이 참 예쁘다, 동네가 환해졌다, 학생들이 참 예쁘다며 발길을 멈추고 관심을 가졌다.


    주교동청소년카페 관계자는 50m의 담벼락에 작은 민들레홀씨가 바람에 날 듯 또는 작게 시작한 청소년의 꿈들이 희망의 날개를 달고 넓은 바다를 항해하듯 꿈을 찾아 나아가는 청소년의 모습을 담아내려고 했다고 벽화의 의미를 전했다.


    담쟁이학부모 대표 시인숙 단장은 고양시청소년재단 직영시설답게 주교동청소년카페의 철저한 사전 준비와 아낌없는 지원으로 작업이 순조로웠으며 그래서인지 벽화 완성도가 높고 매우 만족스럽다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오늘 벽화작업을 통해 청소년카페를 드나드는 청소년뿐 아니라 오가는 마을 주민들의 얼굴에 밝은 미소와 함께 마음 속 자그마한 꿈의 홀씨가 날수 있길 기대해 본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747개(13/238페이지)
    내고향소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