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5.05.14 01:05

    이종배 의원, 최근 5년간 교권침해 2만5천여 건에 달해

     

    이종배 국회의원(새누리당, 충북 충주시)

     

    [비교뉴스=박노봉 기자] 올해 3월 대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여교사가 크레파스를 집어던지는 학생을 나무라며 꿀밤을 한 대 때리자, 다음날 학생 아버지가 수업 중인 교실로 들어와 교사를 주먹으로 때리고 머리를 벽에 내리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피해 교사는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장을 목격한 아이들도 큰 충격에 빠진 상태이다. 이렇듯 학생과 학부모에 의한 교권침해 사건이 끊이질 않으며, 교권의 추락 현실을 보여주고 있다.

     

    국회 이종배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년도별 교권침해 현황’에 따르면, 최근 5년간 학생과 학부모에 의한 교권침해 사례는 △2010년 2,226건, △2011년 4,801건, △2012년 7,971건, △2013년 5,562건, △2014년 4,009건으로 집계됐다.

     

    <년도별 교권침해 현황>

    학년도

    학생에 의한 교권침해

    학부모에 의한

    교권침해

    합계

    (건)

    폭행

    폭언ㆍ욕설

    교사

    성희롱

    수업진행

    방해

    기타

    2010

    45

    1,241

    31

    500

    369

    40

    2,226

    2011

    59

    2,889

    52

    1,005

    749

    47

    4,801

    2012

    132

    4,933

    98

    1,808

    872

    128

    7,971

    2013

    71

    3,730

    62

    1,088

    542

    69

    5,562

    2014

    86

    2,531

    80

    822

    427

    63

    4,009

    합 계

    393

    15,324

    323

    5,223

    2,959

    347

    24,569

    *자료: 교육부

     

    대부분의 교권침해가 학생에 의해 발생했는데, 유형별로는 폭언·욕설이 15,324건(63%)으로 가장 많았고, △수업진행방해 5,223건(22%), △기타 2,959건(12%), △폭행 393건(2%) 순이었다. 교사에 대한 성희롱도 323건에 달했으며, 학부모에 의한 교권침해도 347건으로 나타났다.

     

    이종배 의원은 “학교현장의 교권침해 사건이 매년 수천 건씩 발생함에 따라, 교원의 사기 저하로 이어지고 있다”며, “교육부는 교권침해를 방지하고 교원이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법적, 제도적 장치 마련에 힘 써야 한다”고 밝혔다.

    (내외신문발)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61개(8/9페이지)
    비교뉴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1 휴대용 노트북이 대세, 무얼 쓸까?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6
    20 뜨거운 LPGA 신인왕 경쟁의 주인공은 누구?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6
    19 해치백 최강자는 바로 나!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6
    18 선선해지는 바람을 따라 달리고 싶은 여성을 위한 ..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5
    17 홈시어터를 위한 스피커 선택, 무엇이 좋을까?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5
    16 교육부의 한자어 병기 추진, 찬성?! 반대?! 유영 기자 2015.08.24
    15 MBC 드라마는 사극 전성 시대, 승자는 누구?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24
    14 여름휴가 끝물? 가자, 국내 대표 워터파크로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9
    13 한국과 중국을 들끓게 한 중국의 여신들은?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9
    12 다음 세계 축구계 대표는 과연 누구?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9
    11 2015 프로야구 최고의 타자는 바로 나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7
    10 목함지뢰와 발목지뢰, 차이가 뭐예요?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7
    9 새로운 삼성 갤럭시노트5, s6 엣지플러스 스펙 ..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7
    8 한국과 중국, 주요 산업 수출 경쟁력 우위는 누구..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8.17
    7 현대 기아차, 내수 시장 수성 위해 7월 신차 출..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6.30
    6 메르스와 사스, 무엇이 다를까?사진첨부파일 유영 기자 2015.06.25
    5 애플워치 출시, 나에게 맞는 제품군은?사진첨부파일 창조의흔적 2015.06.25
    4 테스트입니다.사진첨부파일 창조의흔적 2015.06.19
    3 정의화 의장, ‘캄보디아 방문으로 외교관계 한 단..사진 편집부 2015.05.13
    >> “우울한 스승의 날, 추락하는 교권” 편집부 2015.05.14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