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뉴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유영 기자 | 2015.11.23 02:34

    가계부채가 사상 최대치를 나날이 경신하고 있다. 문제는 출구가 보이지 않는다는 점과 한 곳이 아닌 여러 곳에서 빚이 증자하고 있다는 점이다. 특히 미국의 금리인상이 가시화 되면서 변동금리가 시한폭탄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계속되고 있다. 1000조가 넘는 가계 부채 중 변동 금리는 770조가량. 과연 답은 있을까? 한국 주요 언론들은 미국의 금리인상이 다시 논의되는 상황에서 어떤 보도로 이슈를 돌아봤을까.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61개(8/14페이지)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